용인시는 김장철을 맞아 오는 11일부터 15일까지 김장에 사용되는 고춧가루, 젓갈류, 향신료, 김치류 제조·가공업소 19곳을 대상으로 위생 점검을 한다고 밝혔습니다.

주요 점검항목은 고춧가루에 고추 이외 다른 물질 첨가 여부, 병든 고추를 구매해 고춧가루를 제조·가공 행위, 타르·홍국 색소 등 착색제 사용 여부, 식품의 위생적 취급 여부, 원료보관실 및 제조 가공시설 청결관리 여부 등입니다.

아울러 시중에 유통, 판매하는 고춧가루, 향신료조제품, 젓갈루, 김치류 등에 대해서는 표본 수거 후 식품 등의 기준 규격에 적합한지 여부도 검사합니다.

점검결과 경미한 위반사항은 현장에서 즉시 시정할 수 있도록 조치하고, 중대한 위반사항은 식품위생법에 의거 과태료 부과 등 행정처분할 방침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