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이팩 1kg 모아오면 화장지 2개 드려요”

용인시는 종이팩을 모아오면 친환경 화장지로 바꿔주는 ‘종이책 재활용 사업’을 활성화하기 위해 기존 종이팩 1kg당 1롤을 지급했던 화장지를 올해부터 2롤로 늘리기로 했다고 13일 밝혔습니다.

자원 재활용에 대한 시민 의식과 참여율을 높이기 위한 조치인데요. 시는 지난 2014년 환경부지침에 따라 우유팩, 두유팩, 주스팩 등의 종이팩을 모아 주민센터로 가져오는 시민들에게 1kg당 친환경 화장지 1롤로 교환해 줬습니다.

종이팩은 100% 천연펄프로 만들어지기 때문에 고급 화장지, 냅킨 등으로 재활용할 수 있지만 인식 부족으로 인해 신문, 종이 등 일반폐지와 함께 버려지거나 종량제 봉투 등에 담겨 배출되고 있는 실정입니다.

종이팩 1kg은 우유팩 기준으로 200ml 100장, 500ml 55장, 1000ml 35장에 해당하는데요. 교환을 원하는 사람은 내용물을 비운 뒤 물로 헹궈 말린 후 납작하게 펼치거나 접어서 주민센터로 가져오면 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