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문화재단은 생애주기에 따른 수준별 전문 문화예술교육 프로그램을 제공하는 ‘창의예술아카데미’의 2019년 2학기 수강생을 12일부터 모집한다고 밝혔습니다.

창의예술아카데미는 특강, 어린이 감성놀이터, 음악·미술·인문·특별 아카데미로 나뉘는데요. 각 분야별로 어린이부터 성인까지 연령 및 수준에 따라 참여할 수 있도록 다수의 프로그램을 운영합니다.

이번 프로그램은 강좌별 정원 마감 시까지 현장 및 온라인을 통해 수강 신청이 가능한데요. 회원 접수 및 강좌에 관한 자세한 사항은 온라인 홈페이지(http://online.yicf.or.kr/)에서 확인할 수 있습니다.

2012년 시작해 용인문화재단의 대표 전문예술교육 프로그램으로 자리매김한 창의예술아카데미는 해를 거듭할수록 수강생이 증가해 연간 1600여 명이 수업을 듣고 있습니다.

재단 관계자는 “수강생들의 커뮤니티 활동을 장려하기 위해 용인포은아트홀 내 공간을 문화 공간으로 사용할 수 있도록 나눔하고 있다”며 “생활문화 동호회 활동 또는 각종 지원 사업들을 활용할 수 있도록 아낌없는 지원을 해나갈 예정”이라고 전했습니다.